검색

2021년 申丑年 새해 새아침이 밝았습니다

가 -가 +

울산포스트
기사입력 2021-01-01

 희망과 벅창 감격을 안고

 국제산업수도 울산을

 건설하려는 비젼과 의지를 가지고

 한 걸은 한 걸은 소에 손 잡고

  힘차게 나아갑시다.

 

울산포스트 임직원 일동 세배 올립니다.

  © 울산포스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울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