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해 부‧울‧경 힘 모은다”

3개 시‧도지사 영상회의 개최, 공동합의문 발표

가 -가 +

울산포스트
기사입력 2020-02-27

확진자 정보의료자원 공유 및 신천지 관련 공동 대응

송철호울산시장과 오거돈 부산시장, 김경수 경남도지사는 26일 오후 430분에영상회의를 개최하고 코로나 19 감염 확산으로 인한 위기에 공동 대응하기로 합의했다.

먼저, 3개 시도는 확진자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기로 했다.

김해에 거주하는 확진자가 부산에있는 직장을 오간 것으로 알려졌고, 울산의 확진자 중에서도 부산을 방문한동선이 확인되는 등 확진자의 지역 간 이동이 발생하고 있다.

이러한 동선 정보를 실시간으로 공유해 조속히 방역을 실시하고 접촉자를 찾아내는 데 협력하기로 하였다. 상시적 정보공유를 위해 행정 및 전문가전담인력도 두기로 하였다.

 

의료자원 공유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각 시도는 공공의료원등을 활용해 만약의 사태를 대비하고 있으나, 확진자가 급증할 경우 자체 자원으로는 대응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이에 3개 시도는 의료자원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병상, 구급차, 의료인력 지원 등에 대해 협력하기로하였다.

이와 함께 신천지 관련 대응에도 힘을 모은다.

현재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무엇보다 시급한 것이 신천지 신도와 시설에 관한 정확한 정보다.

신천지 측에서 25일 신천지 전체에 대한 명단을 정부 측에 제공하기로 하였으나, 명단의 신뢰성이나 정확도에는 의문을 가질 수 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3개 시도는 신천지 관련 상호 전수조사 결과 등 이와 관련된필요한 정보를 공유하기로 했다.

송철호시장은 민선7기 출범 이래 쌓아온 견고한 상호 신뢰를 기반으로 금번 코로나19 사태로부터 800만 시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수 있도록 부경이 원팀이 되어 힘을 모으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울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