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울산시, 시청 앞 시내버스 정류소 환경개선 사업 시행

2월 13일~4월말, 울산 상징 디자인의 지능형 승강장 설치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울산포스트
기사입력 2024-02-07

시청 앞 시내버스 정류소가 울산을 상징하는독창적인 디자인으로 새롭게 탈바꿈한다.

공사는 오는 213일부터 4월 말까지 진행된다.

외관은 폭44m, 높이 약 5m의 울산을 상징하는 동해바다의 고래와십리대밭의 대나무 잎 형상을 반영해 독창적으로 꾸며진다.

내부는 폭 14m, 높이 약 3m 규모로 조성되며 여름철 더위와 겨울철 추위를 피할 수 있는 냉난방기를 설치한다.

특히,버스도착 정보안내기(BIT), 이파이(Wifi),핸드폰충전이 가능한 의자, 자동 심장충격기 등 지능형(스마트) 편의시설을 설치해적하고 안전한 공간에서 시민들이 버스를 기다릴 수 있도록 조성할 계획이다.

공사기간 동안에는 임시 버스정류소가 인근에 설치되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시민들의 보행로는 시청 안 광장으로 우회하도록 통제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시청 앞 대로변에서 이루어지는 공사인 만큼 보행들의 안전을 최우선하고, 교통 혼잡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추진할 계획이다.”라며 시민 여러분들께서는 공사로인한 시내버스 정류소 이용과 통행 불편에 양해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울산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울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