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울산시, 전문가 점검으로 공동주택 품질개선

건축사․기술사 등 주택건설 전문가로‘품질점검단’구성
공동주택 시공품질 향상과 입주 후 하자 예방 효과 기대
지난 2023년 29단지 1만 3,004세대 점검 1,589건 개선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울산포스트
기사입력 2024-01-05

울산시는 공동주택 시공품질 향상과 입주 후 하자 예방을 위해 ‘2024년 공동주택 품질점검단 운영계획을 마련하고 공동주택 품질 점검을 실시한다.

공동주택 품질점검단'은 건축·구조·토목·조경·기계·전기·통신·소방·교통 등 9개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되어 30세대 이상의 공동주택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한다.

올해의 경우 품질점검단을 기존 57명에서 70명으로 확대 구성해 신축 공동주택 38단지 15,910세대에 대한 품질점검을 시행한다.

점검결과 주요 결함과 하자에 대해 시정 권고와 자문역할을 수행한다.

품질 점검은 공정률 30% 안팎의 골조 공사 단계와 사용검사 전 단계로 나눠 단지별 2회 진행된다.

주요 점검 사항은 콘크리트 균열·지하층 벽체 누수 발생 여부 철근 배근 정착길이 적정 여부 결로 방지 등 단열재 시공 상태 공사장 안전시설 적정 여부 미장·도장 불량 등 마감 상태 어린이·장애인 등을 위한 보행 장애 여부 전기, 기계, 소방, 통신설비 설치 적정 여부 조경 식재 및 부대 토목 적정여부 교통안전 시설 보강 등이다.

울산시는 내실있는 품질점검과 중복되는 지적사항을 사전 예방하기 위해 공동주택 품질점검 사전 점검표(체크리스트)를 정비하고 공동주택 품질점검단 점검위원을 추가로 보강하는 한편 층간소음 등 사회 현안(이슈) 생활환경의 개선을 위한 점검도 강화한다.

또한, 공동주택 품질향상과 품질점검단의 기술 역량 강화 도모를 위해 국토교통부 산하 건설안전 및 품질관리 전문 국가기관인 국토안전관리원과의 품질점검 협업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울산시는 올해 점검을 통해 건실시공 및 품질향상을 위한 우수사례를 발굴 홍보하고 우수 품질점검 위원에게는 연말에 울산시장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공동주택 품질점검단 운영을 통해 공동주택 분양자들이 하자 걱정 없이 입주하고 품질 향상으로 주거의 질도 개선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울산시는 지난 2018년부터 점검단을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103개 단지에 4,406건의 시설 개선을 추진하였으며, 2023년도에는 29단지 13,004세대를 점검해 1,589건의 지적사항에 대해 보수·보강 조치 등의 자문을 실시했다. .

<저작권자ⓒ울산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울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