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왕암공원 해상케이블카 개발사업 28일 동구청으로부터 실시계획인가 승인

내년 상반기 착공해 오는 2025년 준공 예정
전액 민자 665억 원 투입…짚라인 등도 설치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울산포스트
기사입력 2023-12-28

울산시는 대왕암공원 해상케이블카 설치사업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86조 및 제88조에 따라 28일 울산 동구청으로부터 실시계획인가를 승인받았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울산 동구지역 관광의 핵심 시설인 대왕암공원 해상케이블카 설치사업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사업은 동구 대왕암공원 일원과 일산수산물판매센터 인근에 길이 1.5km 규모로 해상케이블카를 비롯해 사업자가 추가 제안하는 짚라인(L=0.94km), 스카이엣지워크(L=30m, H=90m) 등 놀이기구(어트랙션)시설을 설치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특히 추가적으로 해발고도 132m 전국 최고 높이의 짚타워를 설치해 야간경관 요소와 흥미진진한 재미 요소를 가미한다.

 

총 사업비는 665억 원이 투입되며 프로젝트파이낸싱(PF)을 통한 전액 민자로 추진된다.

자금 조달이 정상적으로 진행되면 내년 상반기 중 공사에 착공해 20256월 준공해 하반기부터는 정상운영에 들어가게 된다.

울산시는 대왕암공원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일산해수욕장을 가로지르는 짚라인과 스카이엣지워크 등 다양한 레포츠시설을 제공해 관광객을 늘린다는 계획이다.

울산시에 따르면 사업시행사인 특수목적법인(SPC) 울산관광발전곤돌라주식회사(대표사 대명건설)는 올해 6월 실시계획인가를 신청했다.

이어 소규모환경영향평가,소규모재해영향평가 등 관련법 상 관련기관 의제사항 협의를 거쳐 이날 최종 사업계획을 승인받았다.

이에따라사업구간 편입토지 보상 및 공사비 폭등, 국내외 경기침체등 사업지연에 대한 우려사항을 불식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대왕암공원 해상케이블카 개발사업은 대왕암공원 이용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관광도시 울산의 위상을 더 높이는중대한 사업이다.”라며 “2025년 준공을 목표로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대왕암공원 해상케이블카 개발사업 계획안. .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관광과 장우기(052-229-3872)에게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자ⓒ울산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울산포스트. All rights reserved.